관포지교(管鮑之交) 유래, 뜻 – 고사성어 원문 이야기

관포지교(管鮑之交) 유래, 뜻 – 고사성어 원문 이야기

관포지교
관포지교 뜻과 유래

관포지교(管鮑之交)란? 뜻과 해석, 한자

관포지교 한자

관(管): 대롱 관

포(鮑): 절인물고기 포

지(之): 갈 지

교(交): 사귈 교

 

관포지교 뜻

관중과 포숙아의 사귐

 

관포지교 해석

친구 사이의 두터운 우정

 

관포지교 출전

사기(史記) 관안열전(管晏列傳)

 

 

관포지교 유래

관포지교는 사기(史記) 관안열전(管晏列傳)에 등장하는 고사성어이다.

 

중국 춘추시대, 관중(管仲)과 포숙아(鮑叔牙)라는 사람이 있었다. 이 둘은 어려서부터 친구였는데, 포숙아는 관중이 현명하다는 것을 알고 있었다. 나중에 둘은 벼슬길에 올라 관중은 공자 규(糾)를 섬기고, 포숙아는 규의 아우 소백(小白)을 섬겼다.

 

그런데 규와 소백이 왕위를 두고 대립하게 되었고, 결국 소백이 왕위에 올랐다. 이에 규를 섬기던 관중은 위기에 처했으나 포숙아는 관중을 적극적으로 두둔하며 그를 천거하여 등용되었고, 관중은 제나라의 국력 신장에 크게 기여했다.

 

관중은 어떤 상황에서도 항상 자신을 믿고 지지해 주었던 포숙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하면서 이렇게 말한다. "나를 낳아준 이는 부모이지만, 나를 진정으로 알아준 이는 포숙이다." 세상 사람들도 관중의 현명함보다 포숙의 사람에 대한 안목을 더욱 칭송했다.


관포지교 원문

사기(史記) 관안열전(管晏列傳) 중에서

管仲夷吾者潁上人也(관중이오자영상인야)

관중(管仲) 이오(夷吾)는 영상(潁上) 지방 출신이다.

※管仲(관중): 중국 춘추시대 제나라의 정치가

※夷吾(이오): 관중의 이름

 

少時常與鮑叔牙遊(소시상여포숙아유)

젊어서 항상 포숙아(鮑叔牙)와 놀았는데

※鮑叔牙(포숙아): 중국 춘추시대 제나라 정치가

 

鮑叔知其賢(포숙지기현)

포숙은 관중이 현명하다는 것을 알았다.

 

管仲貧困常欺鮑叔(관중빈곤상기포숙)

관중은 가난하여 항상 포숙을 속였으나

 

鮑叔終善遇之不以爲言(포숙종선우지불이위언)

포숙은 늘 잘 대해주면서 이에 대해 말하지 않았다.

※善遇(선우): 잘 대해주다

 

已而鮑叔事齊公子小白(이이포숙사제공자소백)

그 후, 포숙은 제(齊)나라 공자 소백(小白)을 섬겼고

※已而(이이): 그 후

※小白(소백): 훗날의 제나라 환공

 

管仲事公子糾(관중사공자규)

관중은 공자 규(糾)를 섬겼다.

 

及小白立爲桓公(급소백입위환공)

소백이 환공으로 즉위하고

 

公子糾死管仲囚焉(공자규사관중수언)

공자 규가 죽자 관중은 감옥에 갇히게 되었다.

 

鮑叔遂進管仲(포숙수진관중)

포숙은 관중을 천거하는 것에 힘썼다.

 

管仲既用任政於齊(관중기용임정어제)

관중이 마침내 등용되어 제나라에서 국정을 맡았다.

 

齊桓公以霸(제환공이패)

제나라의 환공은 패자가 되어

 

九合諸侯一匡天下(구합제후일광천하)

제후들을 규합하여 단번에 천하를 바로 잡으니

※九合(구합): 규합

 

管仲之謀也(관중지모야)

관중의 계책 덕분이었다.

 

管仲曰(관중왈)

관중이 말했다.

 

吾始困時嘗與鮑叔賈(오시곤시상여포숙고)

내가 예전에 가난했을 때, 포숙과 장사를 했는데

 

分財利多自與(분재리다자여)

재물과 이익을 나누면 내가 많이 가져갔다.

 

鮑叔不以我爲貪(포숙불이아위탐)

포숙이 내가 탐욕스럽다고 여기지 않은 것은

 

知我貧也(지아빈야)

내가 가난한 것을 알았기 때문이다.

 

吾嘗爲鮑叔謀事而更窮困(오상위포숙모사이경궁곤)

내가 전에 포숙을 위해 일을 꾀하였다가 도리어 어려워지게 되었는데

 

鮑叔不以我爲愚(포숙불이아위우)

포숙은 나를 어리석다고 여기지 않았는데

 

知時有利不利也(지시유리불리야)

시기에 유리함과 불리함이 있다는 것을 알았기 때문이다.

 

 

吾嘗三仕三見逐於君(오상삼사삼견축어군)

내가 전에 세 번 벼슬에 나갔다가 세 번을 임금에게 쫓겨났으나

 

鮑叔不以我爲不肖(포숙불이아위불초)

포숙은 나를 못났다고 여기지 않았는데

※不肖(불초): 못나고 어리석음

 

知我不遭時也(지아불조시야)

내가 때를 만나지 못했음을 알았기 때문이다.

 

吾嘗三戰三走(오상삼전삼주)

내가 전에 세 번 싸워서 세 번 달아났으나

 

鮑叔不以我怯(포숙불이아겁)

포숙은 나를 겁쟁이로 여기지 않았는데

 

知我有老母也(지아유로모야)

내게 늙은 어머니가 있다는 것을 알았기 때문이다.

 

公子糾敗召忽死之(공자규패소홀사지)

공자 규가 패하자 소홀은 죽고

※召忽(소홀): 공자 규의 신하

 

吾幽囚受辱(오유수수욕)

나는 갇혀서 모욕을 받았으나

 

鮑叔不以我爲無恥(포숙불이아위무치)

포숙은 내가 부끄러움을 모른다고 여기지 않았는데

 

知我不羞小節而恥功名不顯於天下也(지아불수소절이치공명불현어천하야)

내가 사소한 일에는 부끄러워하지 않으나 천하에 공명을 드러내지 못하는 것을 부끄러워한다는 것을 알았기 때문이다.

※小節(소절): 사소한 일, 작은 절개

 

生我者父母(생아자부모)

나를 낳아준 사람은 부모이지만

 

知我者鮑子也(지아자포자야)

나를 알아준 사람은 포숙이다.

 

鮑叔旣進管仲以身下之(포숙기진관중이신하지)

포숙은 관중을 천거한 후 자신은 관중의 아래로 들어갔다.

 

子孫世祿於齊(자손세록어제)

(포숙은) 자손 대대로 제나라에서 녹을 받고

 

有封邑者十餘世(유봉읍자십여세)

봉읍을 십여 대 동안 소유한

※封邑(봉읍): 제후를 봉하여 준 땅

 

常爲名大夫(상위명대부)

항상 이름난 대부(大夫)였다.

※大夫(대부): 고대 중국의 관직 이름

 

 

天下不多管仲之賢而多鮑叔能知人也(천하부다관중지현이다포숙능지인야)

천하는 관중의 현명함을 칭송하는 사람보다 포숙이 사람의 됨됨이를 알아보는 것을 칭송하는 사람이 더 많았다.


관포지교와 비슷한 사자성어(동의어, 유의어)

금란지교(金蘭之交)

금란지교 한자

金(쇠 금), 蘭(난초 란), 之(갈 지), 交(사귈 교)

금란지교 뜻: 쇠를 자를 수 있고 난초의 향기와 같은 사귐

금란지교 풀이: 친구 간의 두터운 우정

 

금석지교(金石之交)

금석지교 한자

金(쇠 금), 石(돌 석), 之(갈 지), 交(사귈 교)

금석지교 뜻: 쇠와 돌과 같은 굳건한 사귐

금석지교 풀이: 친구 간의 두터운 우정

 

단금지교(斷金之交)

단금지교 한자

斷(끊을 단), 金(쇠 금), 之(갈 지), 交(사귈 교)

단금지교 뜻: 쇠를 자를 수 있는 사귐

금석지교 풀이: 친구 간의 두터운 우정

 

교칠지교(膠漆之交)

교칠지교 한자

膠(아교 교), 漆(옻 칠), 之(갈 지), 交(사귈 교)

교칠지교 뜻: 아교와 옻의 사귐

교칠지교 풀이: 친구 간의 두터운 우정

 

담수지교(淡水之交)

담수지교 한자

淡(맑을 담), 水(물 수), 之(갈 지), 交(사귈 교)

담수지교 뜻: 맑은 물의 사귐

담수지교 풀이: 욕심이 없고 깨끗한 변함없는 우정

 

문경지교(刎頸之交)

문경지교 한자

刎(목벨 문), 頸(목 경), 之(갈 지), 交(사귈 교)

문경지교 뜻: 목을 벨 수 있는 사귐

문경지교 풀이: 생사를 함께 할 수 있는 막역한 사이

 

수어지교(水魚之交)

수어지교 한자

水(물 수), 魚(물고기 어), 之(갈 지), 交(사귈 교)

수어지교 뜻: 물과 물고기의 사귐

수어지교 풀이: 매우 친밀하여 떨어질 수 없는 친한 사이

 

지란지교(芝蘭之交)

지란지교 한자

芝(지초 지), 蘭(난초 란), 之(갈 지), 交(사귈 교)

지란지교 뜻: 지초와 난초의 사귐

지란지교 풀이: 친구 사이의 고상한 교제

 

막역지우(莫逆之友)

막역지우 한자

莫(없을 막), 逆(거스릴 역), 之(갈 지), 友(벗 우)

막역지우 뜻: 거스를 것이 없는 벗

막역지우 풀이: 허물없이 친한 친구

 

 

백아절현(伯牙絶絃)

백아절현 한자

伯(맏 백), 牙(어금니 아), 絶(끊을 절), 絃(줄 현)

백아절현 뜻: 백아가 거문고 줄을 끊다.

백아절현 풀이: 자신을 알아주는 절친한 벗의 죽음을 슬퍼하다.

 

참고. 관포지교와 함께 보면 좋은 사자성어

시도지교(市道之交)

시도지교 한자

市(저자 시), 道(길 도), 之(갈 지), 交(사귈 교)

시도지교 뜻: 저자와 길거리의 교제

시도지교 풀이: 이익만을 위한 교제(상업상의 교제)

관포지포의 반의어

 

 

이 포스트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밴드
카스
댓글 남기기
◀ PREV 1···525354555657585960···770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