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토중래(捲土重來) 유래, 뜻 – 고사성어 원문 이야기

권토중래(捲土重來) 유래, 뜻 – 고사성어 원문 이야기

 

권토중래

권토중래(捲土重來)란?  권토중래 뜻과 해석, 한자

권토중래 한자

권(捲): 말 권

토(土): 흙 토

중(重): 무거울 중(거듭 중)

래(來): 올 래

 

권토중래 뜻

흙먼지를 말아 일으키며 다시 온다.

 

권토중래 해석

한번 실패에도 굴하지 않고 다시 세력을 회복해서 도전한다는 뜻으로 전투에서 패했다가 세력을 회복하여 다시 쳐들어온다는 의미로도 해석할 수 있다. 넓은 의미로 어떤 일에 실패했다가 실력을 키워 다시 도전해 온다는 뜻이다.

 

 

권토중래 출전

두목(杜牧)의 제오강정(題烏江亭)

※ 두목(杜牧): 당나라 말기의 시인

권토중래 유래

초나라 항우는 한나라 유방과의 치열한 싸움 끝에 해하(垓下)에서 사면초가의 수세에 몰렸고, 결국 30기도 남지 않은 기마병을 이끌고 오강(烏江)으로 도망쳤다. 그곳에 있던 한 사람이 항우에게 말했다.

 

“강동(江東)이 비록 작으나 땅이 사방 천 리에 백성이 수십만 명이나 있으니 족히 왕업을 이룰만한 곳입니다. 다행히 배를 갖고 있는 사람이 저 밖에 없으니 이 배를 타고 강을 건너신다면 적들이 와도 강을 건너지 못할 것입니다” 

 

항우가 말했다.

 

“하늘이 날 버리는데 강을 건너서 무엇을 하겠는가? 그리고 지난 날, 강동의 젊은이 8천명을 이끌고 왔다가 그들을 모두 잃어버렸는데 내가 무슨 면목으로 그들의 부모와 형제를 만나겠는가? 설령, 그들이 나를 받아들인다고 해도 내 양심이 그것을 용납할 수 없다.”

 

항우는 그렇게 말하고 자기의 애마(愛馬)를 그 사람에게 주고 나서 한나라 병사들과 마지막 전투를 벌였고, 결국은 칼로 자기 목을 찔러 자결하여 생을 마감했다.

 

이로부터 천여 년이 지난 후, 두목이라는 시인이 항우가 31세라는 젊은 나이에 생을 마감한 곳에서 그를 생각하며 시를 읊었고 여기에 권토중래(捲土重來)라는 말이 등장한다.

 

 

권토중래 원문

勝敗兵家事不期(승패병가사불기)

승패는 병가(兵家)의 일이라 기약할 수 없으니

 

包羞忍恥是男兒(포수인치시남아)

수치를 참고 치욕을 견디는 것이 사내대장부로다

 

江東子弟多才俊(강동자제다재준)

강동(江東)의 자제 중에 뛰어난 인재들이 많으니

 

捲土重來未可知(권토중래미가지)

흙먼지를 일으키며 다시 왔다면 끝을 알 수 없었으리라

 

 

권토중래와 비슷한 사자성어(동의어, 유의어)

사회부연(死灰復燃)

사회부연 한자

死(죽을 사), 灰(재 회), 復(다시 부), 燃(사를 연)

사회부연 뜻: 죽은 재가 다시 불탄다.

사회부연 해석: 세력을 잃었던 사람이 다시 세력을 얻는 것을 가리킨다.

이 포스트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밴드
카스
댓글 남기기

환골탈태(換骨奪胎) 유래, 뜻 – 고사성어 원문 이야기

환골탈태(換骨奪胎) 유래, 뜻 – 고사성어 원문 이야기

 

환골탈태 유래

환골탈태(換骨奪胎)란? 뜻과 해석, 한자

환골탈태 한자

환(換): 바꿀 환

골(骨): 뼈 골

탈(奪): 빼앗을 탈

태(胎): 아이밸 태

 

환골탈태 뜻

뼈를 바꾸고 태를 빼앗는다.

 

 

환골탈태 해석

원래는 옛 사람의 시나 문장에 새로운 뜻을 부여하여 자신의 시에 가져다 써서 자신의 작품인 것처럼 꾸미는 것을 의미한다. 그리고 요즘에는 사람의 용모나 됨됨이가 이전과 비교할 수 없을 만큼 변하였다는 뜻으로 많이 쓰인다.

 

환골탈태 출전

중국 남송의 승려 혜홍(惠洪)의 냉재야화(冷齋夜話)

 

환골탈태 유래

원래 환골탈태는 도가(道家)에서 나오는 개념으로 수련에 의해 새로운 경지에 이르는 것을 의미한다. 이에 관해 북송의 시인 황정견(黃庭堅)이 환골법(換骨法)탈태법(奪胎法)에 대해 언급한 내용을 승려 혜홍이 냉재야화에 기록했다.

 


환골탈태 원문

山谷云(산곡운)

산곡이 이르기를,(※산곡: 황정견의 호)

 

詩意無窮 而人之才有限(시의무궁 이인지재유한)

시의 뜻은 무궁하지만, 사람의 재주는 유한하다.

 

 

以有限之才 追無窮之意(이유한지재 추무궁지의)

유한한 재주로 무궁한 시의 뜻을 쫓는 것은

 

雖淵明 少陵不得工也(수연명 소릉부득공야)

비록, 도연명이나 두보라고 해도 잘해내지 못할 것이다.(※소릉: 두보의 호)

 

然不易其意而造其語(연불역기의이조기어)

그러나 그 뜻을 바꾸지 않고 그 말을 만드는 것,

 

謂之換骨法(위지환골법)

그것을 가리켜 환골법이라고 한다.

 

規模其意形容之(규모기의형용지)

그 뜻을 본받아 그것을 형용하는 것,

 

謂之奪胎法(위지탈태법)

그것을 가리켜 탈태법이라고 한다.


환골탈태와 비슷한 사자성어(동의어, 유의어)

탈태환체(奪胎換體)

탈태환체 한자

奪(빼앗을 탈), 胎(아이밸 태), 換(바꿀 환), 體(몸 체)

= 환골(換骨) = 탈태(奪胎) = 환탈(換奪)

 

 

일취월장(日就月將)

일취월장 한자

日(날 일), 就(이룰 취), 月(달 월), 將(장차 장)

일취월장 뜻: 날마다 나아가고 달마다 나아가다.

일취월장 해석: 나날이 발전해 나가다.

 

괄목상대(刮目相對)

괄목상대 한자

刮(비빌 괄), 目(눈 목), 相(서로 상), 對(대할 대)

괄목상대 뜻: 눈을 비비고 상대를 대하다.

괄목상대 해석: 상대방의 학문이나 재주가 몰라볼 정도로 나아졌음을 뜻한다.

 

개과천선(改過遷善)

개과천선 한자

改(고칠 개), 過(허물 과), 遷(옮길 천), 善(착할 선)

개과천선 뜻: 허물을 고치고 선으로 옮겨가다.

개과천선 해석: 올바르고 착한 사람으로 다시 태어남을 의미한다.

이 포스트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밴드
카스
댓글 남기기

부화뇌동(附和雷同) 유래, 뜻 – 고사성어 원문 이야기

부화뇌동(附和雷同) 유래, 뜻 – 고사성어 원문 이야기

 

부화뇌동
부화뇌동(附和雷同)

부화뇌동(附和雷同)이란? 뜻과 해석, 한자

부화뇌동 한자

부(附): 붙을 부

화(和): 화할 화

뇌(雷): 우레 뇌

동(同): 한가지 동

 

부화뇌동 뜻

우레 소리에 맞추어 함께 하다.

 

 

부화뇌동 해석

자신의 주관이나 소신 없이 남의 의견이나 지시에 따르다. 줏대 없이 남의 의견에 따라서 움직이다. 아무 생각 없이 남의 의견에 찬동하다. 아무런 비판 없이 남의 말에 따르다.

 

부화뇌동 출전

예기(禮記) 곡례편(曲禮篇) 상(上)

논어(論語) 자로편(子路篇)

 


부화뇌동 유래, 부화뇌동 원문

예기(禮記) 곡례편(曲禮篇) 상(上)

正爾容 聽必恭(정이용 청필공)

너의 용모를 바르게 하고 말씀을 들을 때는 반드시 공손히 하라.

 

毋勦說 毋雷同(무초설 무뇌동)

다른 사람의 의견을 자신의 의견인 것처럼 말하지 말고, 다른 사람의 의견에 자기 생각 없이 무조건 동조하지 마라.

 

必則古昔 稱先王(필칙고석 칭선왕)

반드시 옛 것을 본보기로 삼고 선왕의 일을 본 받아라.

 

 

논어(論語) 자로편(子路篇)

子曰(자왈)

공자가 말하기를,

 

君子和而不同(군자화이부동)

군자는 화합하되, 뇌동하지 않으며

 

小人同而不和(소인동이부화)

소인은 뇌동할 뿐, 화합하지 않는다.

 


부화뇌동과 비슷한 사자성어(동의어, 유의어)

뇌동부화(雷同附和)

뇌동부화 한자

雷(우레 뇌), 同(한가지 동), 附(붙을 부), 和(화할 화)

= 뇌동(雷同) = 부동(附同) = 아부뇌동(阿付雷同) = 부부뇌동(附付雷同)

 

 

아부영합(阿附迎合)

아부영합 한자

阿(언덕 아), 附(붙을 부), 迎(맞이할 영), 合(합할 합)

아부영합 뜻: 상대방에게 아부하며 동조하다.

아부영합 해석: 상대방의 비위에 맞추며 상대방의 마음에 들도록 하다.

 

추우강남(追友江南)

추우강남 한자

追(쫓을 추), 友(벗 우), 江(강 강), 南(남녘 남)

추우강남 뜻: 친구를 쫓아 강남을 간다.

추우강남 해석: 자기 주견 없이 남의 말에 아부하며 동조하다.

= 속담: 친구 따라 강남 간다.

 

고마문령(瞽馬聞鈴)

고마문령 한자

瞽(소경 고), 馬(말 마), 聞(들을 문), 鈴(방울 령)

고마문령 뜻: 눈먼 말이 방울소리를 듣고 따라간다.

고마문령 해석: 자기 주관 없이 맹목적으로 남이 하는 대로 따르다.

 

 

여진여퇴(旅進旅退)

여진여퇴 한자

旅(무리 여), 進(나아갈 진), 旅(무리 여), 退(퇴각할 퇴)

여진여퇴 뜻: 함께 나아가고 함께 물러서다.

여진여퇴 해석: 자신의 주견 없이 남의 의견에 따라 움직이다.

 

수중축대(隨衆逐隊)

수중축대 한자

隨(따를 수), 衆(무리 중), 逐(쫓을 축), 隊(대 대)

수중축대 뜻: 무리를 따르고 대열을 쫓다.

수중축대 해석: 자신의 뚜렷한 주관이 없이 여러 사람의 틈에 끼어 덩달아 행동하다.

 

경거망동(經擧妄動)

경거망동 한자

經(가벼울 경), 擧(들 거), 妄(망령될 망), 動(움직일 동)

경거망동 뜻: 가볍고 망령되게 행동하다.

경거망동 해석: 깊이 생각해보지도 않고 경솔하게 행동하다.

 

 

이 포스트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밴드
카스
댓글 남기기
◀ PREV 1234 NEXT ▶